본문바로가기


제37차 한·미원자력상설위원회(JSCNEC)
Name : 관리자 | Date : 2018.12.13 11:40 | Views : 461

제37차 한·미원자력상설위원회(JSCNEC)




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미국 국무부와 공동으로 5~7일 서울에서 제37차 한미 원자력공동상설위원회를 개최, 양국 정책과 핵비확산 체제 검토 등 23개 정책의제와 원자력 연구개발·안전 등 43개 기술의제 협력 방안을 논의하였다.

 

한국 측은 최원호 과기정통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, 미국 측은 알렉스 버카트 국무부 심의관이 각각 수석대표를 맡고 양측에서 관계부처 및 원자력 전문가 등 총 60여명이 참석했다.

 

양국은 정책회의에서 양국 원전산업 유지·발전을 이끌 수 있는 혁신적인 연구개발 협력의 확대 필요성에 공감하고, 앞으로 상호 강점 분야의 융합을 통한 시너지 효과가 창출되는 안전, 해체, 핵연료 분야에서 산업과 연계할 수 있는 신규 협력 아이템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기로 했다.

 

기술회의에서는 가동원전 안전성 평가, 중대사고 진행 예측 기술 개발, 국제적 관심이 증대되고 있는 사고 저항성이 높은 핵연료 개발 등 양국 원자력 안전 관련 주요 현안에 대해 전문가 교류, 공동 연구 등 실질적인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.

 

또 해체 분야에서는 양국 강점 분야가 융합된 정보통신기술(ICT) 기반의 해체기술과 해체 로봇 분야에서 협력을 우선 추진하고 이를 위한 기술 정보교환 회의 등을 본격 착수하기로 했다.

 

한미 원자력공동상설위원회는 한미 양국 간 원자력 정책에 대한 정보공유 및 기술협력 활동 점검 등 원자력 협력 증진 논의를 위해 1977년부터 매년 양국에서 교대로 개최된다


IP : 147.43.170.***
QRcode
%s1 / %s2
 

 

  • 담당부서 : 경영기획실
  • 담당자 : 홍성한 기술원
  • 전화번호 : 042)867-0170

print